2022.07.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31.1℃
  • 구름많음강릉 32.1℃
  • 흐림서울 30.7℃
  • 구름많음대전 31.8℃
  • 구름많음대구 31.5℃
  • 구름조금울산 29.8℃
  • 흐림광주 29.5℃
  • 구름조금부산 29.6℃
  • 흐림고창 30.3℃
  • 구름많음제주 30.6℃
  • 흐림강화 29.7℃
  • 흐림보은 30.9℃
  • 구름많음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29.4℃
  • 흐림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9.2℃
기상청 제공

피플

예산군, 예산 1100년 기념관(수영장·생활문화센터·역사관) 건립사업 순항!

군민의 건강과 문화생활 증진 위한 역할 기대

[예산/이용필기자] 예산군이 ‘예산지명(地名) 1100년(2019년도)’을 기념해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예산 1100년 기념관 건립사업’이 순조롭게 추진 중이라고 22일 밝혔다.

 

예산 1100년 기념관 건립사업은 2019년 국무조정실 주관 생활SOC복합화사업(국비 59억5000만원) 및 2020년 충청남도 제2단계 제1기 지역균형발전사업(도비 40억600만원)에 각각 선정돼 총사업비 188억4000만원을 투자해 2020년부터 2023년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예산 1100년 기념관은 예산읍 석양리 일원 예산군복합문화복지센터에 지하1층, 지상3층, 연면적 4951㎡ 규모로 수영장(50m×7레인)과 생활문화센터, 역사관을 갖춘 복합문화·체육시설로 2023년 3월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5월 개관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 중이다.

 

특히 정규 50m의 레인을 갖춘 수영장 운영으로 수영선수 육성 및 지도자 양성과 함께 각종 수영대회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군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생활밀착형 수영장으로 자리매김해 지역민의 수영종목에 대한 수요 충족 및 건강증진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군은 지난 2020년 8월 설계에 착수하고 지난해 6월 설계 및 인·허가를 완료해 9월 공사에 착수한 이후 2022년 6월 현재 계획공정률 22% 대비 약 91% 수준인 실행공정률 20%를 유지 중이다.

 

아울러 최근 중국산 철근의 수입 중단 및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원자재 가격이 급격히 상승하면서 민간 건설공사현장 뿐 아니라 관급공사 현장에서도 공사 자재의 수급 불안정이 잇따르는 가운데 군은 주요 관급자재인 철근을 지난해 12월과 올해 4월 등 두 차례에 걸쳐 사급으로 전환해 동절기 뿐 아니라 현재까지 중단 없이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군은 주요 관급자재인 철근이 적기에 현장에 반입될 수 있도록 과감하고도 발 빠른 대처에 나서 현재까지 큰 어려움 없이 공사를 진행 중이며, 최근 화물연대파업으로 레미콘 수급이 지연되는 등 돌발상황 속에서도 철근이 현장 내 확보돼 있어 당초 계획대로 8월말까지는 골조공사를 무난히 마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군민의 건강과 문화생활 증진을 위한 예산 1100년 기념관이 순조롭게 건설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동안에도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소방청, 합리적 업무혁신과 규제개선 시동 걸었다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소방청(청장 이흥교)은 적극적으로 규제를 개선하고 업무혁신을 통한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4일부터 이틀간에 거쳐 소방청장이 직접 주재하는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소방청은 국민이 소방 안전에 필요한 규제와 의무에 원칙적으로 동의하면서도 그 방법과 내용 측면에서 합리적으로 개선할 부분이 있다고 생각하는 점에 주목하여 이번 토론회를 추진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소방청은 인공지능(AI)ㆍ빅데이터 등 첨단 기술을 도입하여 재난관리의 과학화를 더욱 향상시키고, 소방서비스의 품질을 높일 수 있는 혁신과제도 함께 발굴하기로 했다. 규제개선을 통한 국민 편익증진은 ‘주유소 내 전기차 충전시설 이격거리(6m) 완화’가 대표적인 사례이다. 그동안 주유소에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할 경우 주유기와 전기 충전기 사이에 6미터 이상의 거리를 두어야 하는 규정 때문에 설치를 못하는 경우가 생겨 애로사항으로 지적되었다. 이에 소방청은 국민 안전을 확보하면서도 불편을 해소하고 아울러 시대에 맞는 경제활동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판단해 합리적인 개선되도록 적극 논의하기로 한 것이다. 이흥교 소방청장은“그동안 소방의 규제개선은 질적인 효과성보다 양적 실적에 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