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수)

  • 흐림동두천 30.1℃
  • 흐림강릉 27.3℃
  • 흐림서울 32.4℃
  • 구름조금대전 32.0℃
  • 소나기대구 30.6℃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조금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30.8℃
  • 구름조금제주 30.7℃
  • 구름많음강화 29.1℃
  • 흐림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31.3℃
  • 구름많음강진군 28.4℃
  • 구름많음경주시 28.7℃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피플

베토벤하우스 박물관,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서비스 개시

한국어로 설명 들으며 박물관을 관람하세요”

베토벤이 태어난 도시인 독일 본(Bonn)에 위치한 베토벤하우스 박물관이 2022.6.21.()부터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서비스를 제공하기 시작했다.

  

※ 베토벤하우스는 베토벤 생가에 마련된 박물관과 콘서트 홀, 도서관, 기록물 보관소 등이 있어 베토벤과 관련된 역사와 다양한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장소이며, 우리 관광객이 본을 방문하면 반드시 들러보는 곳 중 하나이다.

 

금번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서비스 개시로 베토벤하우스 박물관에 전시 중인 베토벤이 사용하던 악기, 인장, 악보 등에 대한 설명과  베토벤이 친구들과 주고받은 편지나 메모 등 베토벤의 삶과 음악세계와 관련된 흥미로운 이야기들을 제대로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동 오디오 가이드 서비스는 박물관 자체의 기기를 통해서 뿐만 아니라, 베토벤하우스 앱을 다운로드 받아 전 세계인이 각자 자신의 휴대폰 등으로도 한국어로 오디오 가이드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된다.

 

주독일대사관본분관은 박물관측과의 협의를 통해 박물관 측에 한국어 번역, 녹음 등 필요한 지원을 하였다.

 

외교부는 2021년 요르단 페트라, 스페인 바르셀로나 카탈루냐 성당, 러시아 크레믈린 무기고 박물관 등 7개 국가 11개 기관*에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를 개시한 바 있고, 금년에는 독일의 베토벤하우스를 포함하여 이탈리아 베네치아 두칼레 궁전, 스페인 몬세라트 수도원 9개 국가 9개 기관**에 한국어 음성 안내 서비스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 2021년 설치 기관 : △러시아 크레믈린 무기고 박물관, 유스포프 궁전, 정치사 박물관, 바이칼 박물관 △르완다 키갈리 제노사이드 추모관 △스페인 바르셀로나 카탈루냐 성당 △요르단 페트라 △체코 로브코비츠키 궁전 △터키 아나톨리아 문명 박물관, 이스탄불 고고학 박물관 △헝가리 국립 부다페스트 미술관 

 

** 2022년 설치 예정 기관(기설치 기관 포함) : △네덜란드 에셔미술관 △독일 베토벤 하우스 △러시아 국립 도스토예프스키 박물관 △벨기에 왕립미술관 △스페인 몬세라트 수도원 △중국 광저우 선전박물관 역사민속관 △이탈리아 베네치아 두칼레 궁전 △태국 에메랄드 사원 △헝가리 국회의사당

 

향후 외교부는 우리 한국인 관광객들의 편의를 증진시키기 위해 한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고 있으나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가 시행되고 있지 않은 해외 주요 박물관 및 미술관에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어 오디오 가이드 사진

         

 



종합뉴스

더보기
‘유명무실’ 정부위원회 대수술…최소 30% 이상 정비
[한국방송/박기문기자] 정부가 존치 필요성이 감소했거나 운영실적이 저조한 위원회를 전수조사하고, 최소 30% 이상 과감히 정비해 나가기로 했다. 행정안전부는 5일 이 같은 내용을 뼈대로 하는 ‘정부위원회 정비 추진계획’을 국무회의에 보고, ‘일 잘하는 실용 정부’를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정부 정책에 다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이나, 그동안 불필요한 위원회 남설과 위원회 미구성 및 회의 미개최 등으로 신속한 의사결정 저해와 위인설관형 운영으로 인한 예산 낭비 등 여러 문제점이 지적돼 왔다. 행정기관위원회 설치 현황 윤석열 정부는 정부운영효율화와 위원회 정비를 주요 국정과제 중 하나로 선정함에 따라 모든 위원회의 존치 필요성을 원점에서 재검토해 위원회 폐지, 소속 변경, 통합, 재설계 등 정비를 적극 추진한다. 특히 ▲장기간 미구성 및 운영실적 저조 ▲유사중복된 위원회 설치·운영 ▲민간위원의 참여 저조 ▲순수 자문 및 의견수렴 성격의 위원회 등에 대해서는 중점적으로 정비를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현재 629개에 달하는 위원회 중 최소 30%에 해당하는 약 200개 이상을 정비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각 부처별로 위원회 필요성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