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3 (수)

  • 흐림동두천 23.4℃
  • 흐림강릉 23.1℃
  • 서울 24.3℃
  • 대전 24.6℃
  • 대구 25.8℃
  • 울산 24.5℃
  • 흐림광주 27.1℃
  • 흐림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1.8℃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4.9℃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사회

인천시, 올 여름방학은 가족과 함께 문화유산 놀이터로 출발!

--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여름방학 특강 전통문화 체험 교실’ 수강생 모집 --

[인천/이광일기자]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2022년 여름방학 특강 전통문화 체험교실’을 이달 25일(화)부터 내달 20일(목)까지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무료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전통문화 체험교실은 「2022년 재미 온(溫,on) 온가족 함께 문화유산 놀이터」라는 강좌로, 4주간 주 1회 운영하며 이달 5일(화)부터 14일(목)까지 수강생을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일반시민 및 학생이며 수강인원은 각 강좌별 10명 이내로, 특히 가족단위 신청자를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신청방법은 인천시 홈페이지 통합예약(https://www.incheon.go.kr/res/index)을 통해 수강신청하거나, 전수교육관을 직접 방문해 수강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이번강좌는 여름방학을 맞은 자녀가 부모와 함께 인천광역시 무형문화재 보유자 및 이수자로부터 직접 전통문화예술을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특별히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6개 종목 8개 강좌[장구배우기(2개반), 민요배우기, 다례(전통차)체험, 단청체험(2개반), 완초공예, 화각공예]로 진행된다.

 

백민숙 시 문화유산과장은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에서 운영하는 여름방학 특강 전통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방학을 맞은 자녀와 부모가 함께 전통문화에 관심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타 문의 사항은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홈페이지(https://www.incheon.go.kr/culture/CU030101) 를 참고하거나 인천시 문화유산과 무형문화유산팀(☎440-8080/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內 위치)으로 문의하면 된다.

※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매소홀로 599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도로교통·소상공인·도시안전 분야 표준 분석모델 개발
[한국방송/김명성기자] 정부가 도로교통, 소상공인, 도시안전 등 3개 분야의 분석모델 표준화를 개발해 데이터 기반의 행정을 강화한다. 행정안전부는 13일 행정·공공기관의 데이터분석 역량을 강화하고 기관별 유사 분석모델 개발에 따른 예산 최소화 및 분석 소요기간 절감을 위해 표준분석모델을 개발한다고 밝혔다. 특히 과제별 표준분석모델 개발 후에는 참여기관에 우선 적용해 모델을 충분히 검증한 후 빅데이터 공동활용 플랫폼에 탑재해 모든 행정·공공 기관에서 활용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분석모델 확산절차 이번에 선정된 과제는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통행량 측정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범죄예방 환경을 위한 시설 분석이다. ‘폐쇄 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기반 차량 통행량 측정’은 인공지능이 지역 내에서 수집하는 차량 이미지를 차종과 통행 대수로 분류하도록 학습시키는 과제다. 이를 통해 상습정체지역 개선과 교통유발분담금 차등 납부, 화물차량 통행로를 확인해 노면청소 노선 설계, 주차 수요 산출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CCTV 영상데이터를 활용한 차량 통행량 분석 모델 ‘지역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은 고객 거래 예측 모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