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2.3℃
  • 서울 26.3℃
  • 흐림대전 28.9℃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6.8℃
  • 흐림부산 23.4℃
  • 흐림고창 27.8℃
  • 흐림제주 29.9℃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6℃
  • 흐림금산 27.5℃
  • 흐림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4.5℃
기상청 제공

한성백제박물관, 호랑이를 주제로 한 테마기획전 `호,호,호` 전시 개최

- 한성백제박물관 테마기획전 개최 (2022.06.24.~.07.17.)
- 임인년 호랑이를 테마로 한 고고유물부터 현대작품까지 한곳에 모아 소개
- 우리와 친근한 호랑이를 테마별로 살펴보는 전시
- 포토존을 구성하여 아이들도 친근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전시 구성

한성백제박물관(관장 유병하)은 2022 임인년 테마기획전 <호,호,호(虎,虍,好)-호랑이로 보는 과거와 현재>를 6월 24일(금)부터 7월 17일(일)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임인년 호랑이의 해를 맞이하여 호랑이와 관련된 고고유물부터 현대작품까지 다양한 장르의 자료들을 한 곳에 모아조명함으로써 한성백제박물관 전시의 외연을 확장시키고자 기획되었다.

 

전시 제목<호虎,호虍,호好>는 호랑이 ‘虎‘, 호피무늬를 뜻하는 ‘虍’, 좋아할 ’好’에서 따온 것으로, 우리나라 사람들이 좋아하는 호랑이에 대한 다양한 접근을 시도하였다.

 

전시는 ▴ 1부<권력의 상징: 호랑이> ▴2부 <호랑이에 대한 믿음> ▴3부 <생활 속으로 들어온 호랑이> ▴4부 <현대의 호랑이, 서울의 호랑이> 로 구성하였다.

 

1부에서는 지배자의 권위와 위세를 과시하고자 사용한 호랑이, 2부에서는 우리를 지켜주는 수호신으로서의 호랑이와 관련된 유물 및 작품을 소개한다. 3부에서는 우리 주변 호랑이 형상이나 문양, 호피무늬를 활용한 생활용품이 널리퍼져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리고 4부에서는 해방 이후 한국의 문화와 민족의 정체성을 상징하는 동물로 호랑이를 재해석한 작품과 88 서울 올림픽의 마스코트가 된 호랑이를 담아낸 작품을 살펴본다.

 

유병하 한성백제박물관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호랑이가 우리 곁에 언제나 가까운 친구로 함께하고 있으며, 현대 작가들에게도 전통과 현재를 이어주는 존재로 자리잡았음을 느낄 수 있는 전시가 되길 바란다”고 하였다.

 

전시회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한성백제박물관 홈페이지

(http://baekjemuseum.seoul.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 호랑이 허리띠고리 (청동호형대구靑銅虎形帶鉤)                                 2. 쌍호흉배(雙虎胸背)

                                          

                        3. 산신도                                                                                          4. 백자청화 호작무늬 병

                            

                 5. 덕화리 1호분 백호                                                                                  6. 봄호랑이(서세옥)

                                               

                     7. 안녕(이만익 1988)                                                            8. 신비로운 동양의 샛별 동방샛별(김기창1983)

                                                                      

9. 호랑이 무늬 옷을 입은 아줌마(오형근 1997)                             10. 흐르는 가벼움: 한반도, 호피무늬(윤종석 2007~2008)


포토이슈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혁신 생태계 조성한다
[한국방송/김한규기자] 정부가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 정부 구현을 위해 대국민 선제적·맞춤형 서비스 제공, 인공지능·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행정 구현, 국민·기업·정부 협력을 통한 혁신 생태계 조성 등을 추진한다. 행정안전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8일 국무회의 의결을 통해 오는 7월 1일부터 대통령 소속으로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디지털플랫폼정부는 윤석열 대통령의 핵심 공약으로, 모든 데이터를 연결하는 디지털 플랫폼 위에서 국민·기업·정부가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정부를 의미한다. 5대 중점추진과제. 이번에 신설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는 110대 국정과제 중 11번 과제인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을 추진한다. 위원회는 30명 이내의 위원으로, 민간전문가를 위원으로 위촉한다. 여기에 행정안전부 장관, 기획재정부 장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위원장을 포함한다. 또한 분야별 분과 및 자문단을 구성해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과정에서 전문성을 확보해나갈 예정이다. 특히 위원회는 디지털플랫폼정부의 성공적 구현을 위해 ‘편안한 국민, 혁신하는 기업, 과학적인 정부’

배너